화장품 홍보쟁이를 깜짝 놀라게한 호란님과 그녀의 아이폰.

2010. 1. 10. 02:00

저에 미친이(미투데이 친구) 중에는 호란님이 있습니다. 뭐- 서로 인터렉티브하게 커뮤니케이션을 하는 사이는 아니지만, 연예인인지라 그의 일상을 관심있게 지켜보고 있었습니다.

그러던 도중.. 오늘 호란님의 포스팅에서 엄청난 것을 발견하게 되었습니다. 마치, 믹서기로 아이폰을 갈아버리는 동영상을 처음 본 듯한 느낌이랄까요?



위 동영상이 호란님이 포스팅하신 동영상입니다. 화장품으로 아이폰을 조작하는 모습을 포스팅하셨습니다.
호란님의 개인적으로는 새로운 발견이며, 흥미를 가지고 공유할 수 있는 좋은 소재가 되었을 것입니다.

하지만, 화장품을 홍보하는 저에게는 새로운 바이럴 혹은 버즈 마케팅의 동영상이 될 수 있을 것 같아 매우 흥미롭습니다. 물론 호란님께서 사용하신 화장품이 저희 사 제품이었다면 더 없이 좋았겠지만요..

우선, 호란! 이라는 연예인. 미투데이의 특성에 적합하게 싱크로율을 맞추며 잘 적응하고 있는 몇 안되는 미투연예인. 그녀가 직접 찾은 화장품으로 기동 가능한 아이폰. 그리고 그것을 업로드 하기까지의 고난의 스토리..이러한 몇 가지의 요인이 홍보에 활용이 된다면 꽤 성공적인 사례가 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매일 하루 평균 1~2시간을 PR 아이디어를 위한 회의로 머리를 쥐어짜는 홍보인들에게, 너무나도 쿨하게 바이럴과 버즈를 일으킬 수 있음을 보여주는 호란님.

신선함과 함께 머릿속을 맑게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carlos PARK Case Study 구전, 마케팅, 미투데이, 바이럴, 버즈, 아이폰, 코스메틱 홍보, 호란, 화장품 홍보

  1. 오우...당신네회사 브랜드였다면 이걸 막 뿌릴려고그랬찌?

  2. 활용할 수 있는 방법들을 생각해보겠지요! ㅎ.

  3. 그냥 건전지 음극으로 하면 됩니......

  4. 그게 다가 아닐세~

[슈어 창간 8주년 기념 행사] 코스메틱 홍보에서 남자의 비율이란?

2009. 7. 29. 23:36



사무실에서 글만 쓰던 2주.. 갑갑하고 조금은 서러워져 눈물 찔끔 할뻔한 한 주였습니다.(뭐, 아직 수요일이지만..) 하지만, 지난 주부터 기다리던 슈어의 창간 8주년 기념행사 날이어서 조금은 흥분되어 있었지요!



슈어는 FUN & SMART SHOPPING MAGAZINE으로 창간부터 다른 잡지와는 조금은 다른 이야기를 했었습니다. 저도 개인적으로는 슈어의 구성과 레이아웃이 무척 맘에 들구요. 즐겨보는 잡지입니다.

이번 행사는 슈어가 8주년을 맞이하고, 새로운 편집장님께서 오시고, 다양한 패션, 뷰티 홍보 담당자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의미있는 자리였습니다. 개인적으로는 BLACK & WHITE의 드레스 코드에 부담 스러워 아침부터 입고갈 옷을 고르느라 카메라를 미쳐 챙기질 못해 아쉬운 자리였습니다.

행사 시작 시간에 맞추어 업무를 끝내고, 팀원들과 행사장으로 갔습니다. 럭셔리한 분위기에 와인과 테라스까지.. 분위기는 고급스럽고 아늑한 무언가가 느껴지는 편안한 행사장이었습니다. 포토월에서 사진을 찍고, 모두 비슷하지만 다른 블랙&화이트의 의상들.. 제 자신이 꼭 셀러브리티가 된 것 마냥 들떠 있었습니다.

행사장 분위기에 서서히 적응을 할 때 쯤, 사람들이 보이기 시작했습니다. 100여명이 넘는 사람들 속에 남자는 손에 꼽을 많큼 적었습니다. 홍보의 남녀 비율은 7:3 정도로 알고 있고, 거기에 코스메틱 홍보는 8:2 혹은 심하면 9:1까지 생각해 보면, 저는 극 소수의 희귀한 PR인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가끔 보도자료를 쓰면서 기초케어보다는 메이크업이 너무 어렵게 느껴질 때, 코스메틱 홍보에서 여성이 얼마나 큰 강점을 가지고 있는지 생각하게 되고, 자연적으로 습득해온 여성과는 달리 기술적 습득을 통해 뭔가를 배워나가는게 여성보다는 조금은 느리지 않나 생각이 들고, 더 노력해야 한다는 점을 채찍질 하기도 합니다.

이러한 핸디캡에도 분명한 것은 코스메틱 홍보의 매력입니다. 트렌드의 중심에 서있는 패션과 뷰티. 이러한 산업군의 매력을 알고, 트렌드를 만들고 앞서가는 커뮤니케이션을 지향한다면 남자에게도 분명 매력있는 PR의 산업군이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하여간, 오늘 너무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슈어 많이들 사랑해주세요.^^

carlos PARK PR/In-houes life 남녀비율, 매거진, 슈어, 슈어 8주년 창간 행사, 잡지, 코스메틱, 코스메틱 홍보, 행사, 홍보인 비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