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 / 기업 블로그, 결국은 대화 해야 한다.

2009. 4. 2. 23:07
온라인 커뮤니케이션!
을 원하는 기업들 중에 대행사나 기타 온라인 광고사에 운영을 위임하는 경우가 많다.
대행을 맡기는 다양한 이유들이 있겠지만 온라인이라는 새로운 매체에 진입해야 할 필요성은 느끼지만
정작 왜 필요한지, 어떠한 형태로 커뮤니케이션이 진행되는지 정확히 간파가 되지 않아
소위 '전문가 집단'이라는 곳에 운영을 맡기게 된다.
(온라인 전문가 집단이 조직 내부에 없다는 것이 큰 이유가 되기도 한다.)

"SMCRE" 커뮤니케이션의 기본은 어디에서나 통한다.
고객사의 온라인 커뮤니케이션 분야를 대행해주는 대행사들은 블로그, 커뮤니티 등 다양한 소셜 미디어를 통해 고객사의 목소리를 소비자에게 전달한다. 이것이 끝인가? 아니다. '온라인'은 일방적인 채널이 아닌 쌍방향 소통의 채널이기 때문에 소비자들은 전달받은 메세지를 댓글, 트랙백 등의 방법으로 되돌려주는 행위를 할 것이다.

FEEDBACK

"관계 맺기" 원하는 소비자들...
결국 대화가 이루어지게 되는 것이다. 만약 소비자들이 기업에 대한 기업에 대해 많은 것을 알기 원하고 깊숙한 대화나 관계 맺기를 원한다면 어떻게 될까? 기업 내부의 인원이 아닌 대행을 받아 기업의 목소리를 대신 전달하는 입장에서라면 소비자와 진정성있는 대화를 진행 할 수 있을까? 대행사는 어쩔 수 없이 피상적인 대화를 유도 하거나 고객사에 보고하고 협의하는 등 장시간 동안의 내부 의사결정 행위로 대화의 흐름을 끊는 등 올바른 대화 진행에 어려움을 겪게 될 것이다.

단편적인 예로 온라인 커뮤니케이션의 속성을 모두 담을 수는 없지만, '온라인'이라는 뉴미디어에 뛰어 들기 위해서는 '대화'라는 필수적인 요소를 잊어서는 안 된다. 이 대화는 기계와의 대화가 아닌 기업의 소비자 혹은 잠재 소비자로서 기업에 관심을 나타내는 고마운 사람들이라는 것이다. 이들과의 호의적인 관계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진정성 있는 대화가 필요하고, 진정성 있는 대화는 결국 기업 자체에서 나올 수 있는 것이다.

윤리적인 문제를 제쳐두고서라도 소비자에게 정확한 의사전달을 원한다면 직접 대화하라.

carlos PARK Bolg/corporate blog Feedback, SMCRE, 기업 블로그, 대화, 브랜드 블로그, 소셜 미디어, 온라인 커뮤니케이션, 커뮤니케이션

LG전자 블로고스피어에 등장!

2009. 3. 12. 01:24

일단 블로그를 먼저 볼까요?

미도리님의 블로그에 방문을 하였다가, LG의 기업블로그를 오픈 했다는 소식을 접하게 되었어요. 축하를 드린다는게 그만... 부담을 드려버렸네요ㅎ



한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기업에서 한국어를 통한 기업블로그를 열였다는 것이 일단의 큰 화제요(너무 당연한 건가요?), 이 후 다른 기업들의 반응을 지켜볼 수 있다는 것 또한 지켜볼만한 점인듯 하네요.

이제 막 오픈을 한 블로그여서 컨텐츠의 수는 적지만, 그 컨텐츠 속에서 왜 LG가 기업블로그를 만들었는지, 블로그를 하기위해 무엇을 고민하였는지 잘 드러나 있었습니다. 블로그의 주제는 디자인! 그리고 주제를 잘 버무려줄 필진을 구성하였더군요, 분야별 전문적인 식견을 보유한 인사이트를 가진 시니어급의 필진. 그리고 2.0에 대한 이해, 경험, 고민을 위한 워크숍까지.

준비한 모습들을 하나하나 펼쳐놓은 블로그의 디자인은 깔끔했고 컨텐츠는 대화를 원하고 있었습니다. 댓글과 트랙백을 통한 대화.. 첫 시작이 순조로워 보였습니다.

주목해볼만한 것들
  • 글로벌 기업, 한국어 서비스를 통한 국내 소비자와의 대화 시도
  • 블로그 뿐만이 아닌 소셜 미디어를 고루 활용하려는 노력:
  • 확실한 대화주제 선정과 이야기꾼(필진)들의 전문성
  • 안정적 트래픽이 보장된 포털의 둥지를 버린점
  • 대기업의 진출로 예상되는 사회적 파장


이 밖에도 주목해 볼만한 것들이 많을 것입니다. 

이번 LG전자 기업블로그는 영향력과 파워가 클 것입니다. 소비자들의 이야기를 듣고 그들과 같이 호흡하고자 하는 목표가 뚜렷해 보여 블로고스피어에 미치는 순기능이 클 것으로 예상이 됩니다. 

LG기업 블로그의 건승을 기원하며,
당장 내일부터의 블로고스피어에 무슨 일들이 일어날지 궁금해 하며....

carlos PARK Bolg/corporate blog LG전자 기업블로그, 기업블로그, 대화, 미도리, 블로고스피어, 소셜미디어, 철산초속

  1. '효녀심청론'(?)을 펼쳤던 그린데이입니다. ㅋ
    잘 되야 할텐데 말이죠...
    관련 글에 링크된 '기업블로그가 84% 썩었나요'란 제목이 어깨를 더 무겁게 하네요.
    많은 대화를 통해 항상 신선하게 유지될 수 있도록 자주 들러주세요 ^^

  2. 효녀심청론! ㅋㅋㅋ 점점 그 내용이 궁금해지네요..
    LG블로그에 자주 다녀갈께요^^건승!

  3. 와우...이거 완전 깨끗해졌군요...최근 두개의 포스팅에 모두 철산초속등장이로군요...룰루...나중에 내 블로그도 손좀봐주삼...찰이가 요즘 영 게을러...

  4. 뺄껀 확 뺏어요ㅎ. 찰이 형님께서 요즘 바쁘신가?ㅋㅋㅋ
    저도 찰이 형님께 물어볼 것이 완전 많은뎃ㅠ

  5. 관심가져주시고 포스팅해주셔서 감사해요 ^^
    저더로 심청이가 되어 임당수에 몸을 던지라는 그린데이님 ㅠㅠ
    저는 심청이만큼 미모가 안되어서 ㅎㅎ 던지라고 할 것 같지도 않아요 ㅋㅋ

  6. ㅋㅋㅋ 이미 블로그에 발을 깊게 담그신듯ㅎ
    LG블로그에 대한 높은 열정이 느껴져요!!
    저 역시도 참여하고 지켜 볼께요^^

  7. 안녕하세요 carlos님~
    저도 LG전자 기업 블로그를 관심있게 보고 있답니다~
    평소 교류하던 미도리님도 운영하셔셔 더욱 관심이 가는 것 같습니다.
    좋은 사례가 됐으면 좋겠습니다 :)

  8. 이수님, 찾아주셔서 감사^^;
    앞으로 carlos와도 많은 교류 부탁드려욧^^
    LG블로그가 오픈 했으니, 어떻게 듣고 말하고 참여하는지 지켜보려구요ㅎㅎㅎ. 저 역시 좋은 사례가 되어서 긍정적 발전에 힘이 되었으면 합니다!!!

미국 '소셜미디어'에 오르내리는 기업들

2009. 2. 22. 22:22

인터넷 마케팅 전문조사기관인 Vitrue가 지난 21일 미국 내에서 마케팅 활동을 펼치는 2천개 업체에 대한 SMI(Social Media Index)를 발표했다.

<The Vitrue 100 - Top Social Brands of 2008>

관련기사: 한국기업들 미국 인터넷 진화속도 적응 못해

이 조사에서 염두해야 할 사항은 기업의 소셜미디어 활동 지수가 아닌, 소셜미디어 내에서 화자되고있는 기업들의 순위라는 것이다. 그런 이유에서 일까? 애플이 10위권에 3가지 키워드를 보여주고 있고 미디어 기업인 CNN이 2위를 차지하고 있다.



Top Social Brands of 2008에 대한 나의 생각.

12월 한 달간 소셜 미디어의 크기, 화자된 횟수 등을 토대로 조사가 이루어졌기 때문에 기업 활동에 대한 지수는 위의 조사 결과에서 확인이 어렵다. 조사 결과에서 볼 수 있는 것은 소셜 미디어 내부의 대화 진단 정도가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 특히 IT 기업들의 신제품 출시, 각 미디어 뉴스에 대한 코멘트나 의견 등이 위 조사 결과에 영향을 미치지 않았을까?

순위에 상관없이 한국 기업들이 미국 소셜미디어 내에서 화자되고있다는 것에 의미를 두고싶다. 나아가 한국의 소셜미디어와 환경이 다른 미국 내에서 화자되는 것 이상으로 소셜미디어에 참여하고 그들의 소리를 들을 줄 하는 기업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 있다.

carlos PARK Bolg/Online Relations Vitrue, 소셜 미디어, 애플

  1. 후호...역시 영어가되야해....흑...

  2. ㅋㅋㅋㅋㅋ 저도 영어 못해요ㅠ
    네이버 사전, 구글 번역 등등등 좋은 툴들이 있어서 활용했어요ㅎ

블로그 활용하고 싶으세요? 그럼 준비를 해야...

2009. 2. 1. 19:32

국내에서 블로그를 활용한 입소문 마케팅이 화두가 되고있다. 블로거에게 상품이나 서비스를 제공한 후 그것을 포스팅으로 이어나가 Big Moues를 통해 입소문을 일으키며 동시에 포털에서 검색 상위에 노출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대게가 그렇다는 거다.)

"입소문 마케팅, 블로그 활용" 이러한 점들이 잘못된 마케팅의 수단은 아니지만 마케팅을 활용하는 방법에 문제점들이 나타나고있다.

블로그는 더 이상 사적인 공간이 아니다. 이제 1인 미디어로서의 역할을 하고 있으며, 전문 블로거가 직업인 사람들까지 생겨났다. 온라인상에서의 이러한 흐름은 블로그를 마케팅, 홍보의 Tool로서의 역할을 가능하게 했다. 그리고 몇몇 케이스에서 성공적인 사례들을 나타내고, 기업들은 온라인 마케팅에 역량을 쏟으며 새로운 인재들을 영입하거나 새롭게 생겨난 블로그 마케팅 에이젼시를 활용하게 되었다.


특히, 영향력있는 소수의 인기 블로거(소위 파워블로거라 칭한다.)를 섭외하고 자신들의 상품이나 서비스를 입소문을 만들기 위해 과열된 경쟁을 하다보니 결국 ""이라는 매개체가 자리를 잡게 되었고 1인 미디어로서의 블로그 윤리와 입소문을 원하는 기업의 마케팅적 윤리가 무너지는 현상들을 볼 수 있었다.(돈 뿐만이 아닌 경쟁사를 향한 네거티브한 목소리도 문제다.)

1월 30일 조선일보의 ['인터넷 입소문'에 산 당신... 낚였다.]

에서는 과열경쟁과 윤리적 문제에 대해 지적하고있다. 특히 해외에서 보여주는 자명운동에서 그 해법을 찾고자한다. 해외와 국내의 온라인 구조는 다르지만 협의된 대안이 없는 현재 상황에서 해외의 사례는 각 기업, 그리고 각 인기 블로거들이 참고해야 하지 않을까?

국제 입소문 마케팅 협회(Word of Mouth Marketing Association·WOMMA)의 블로그 마케팅을 진행하고자 하는 마케터의 10가지 윤리적 기준은 쥬니캡님의 블로그에 잘 정리가 되어있다.

1인 미디어로서의 신뢰성이 단기적인 마케팅의 수단으로 사용된다면 블로그의 미래는 밝지 않을 것이다. 지속적인 신뢰성을 활용하여 상품이나 서비스의 입소문을 유도하려면 마케터, 홍보 담당자, 블로그 전문 에이젼시 등 블로그를 활용하고자 하는 기업 주체가 윤리적 기준을 확립하고 장기적인 시안으로 블로그를 활용하는 방법을 찾아야 할 것이다.

carlos PARK Bolg/Online Relations 1인 미디어, 블로그, 블로그 활용, 빅 마우스, 인기 블로거, 입소문 마케팅, 조선일보, 쥬니캡, 파워 블로거

  1. 카를로스, 지난 토요일에는 26기 강의를 마치고 왔습니다. 이는 그대가 과정을 마친지도 꽤 되었다는 의미이기도 하겠죠. 앞으로 그대의 후배들에게 귀감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고민과 멋진 인사이트를 공유하기 위해 열정을 유지해주시길!

  2. "책임감"이 점점 커지는 것 같습니다. 아직 쥬니어라는 포지션 조차 익숙하지 않지만 후배들에게 귀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항상 앞으로 나아갈 수 있는 힘을 주셔서 쥬니캡님께 감사의 마음을 보냅니다. 다시 만나는 날까지 건승을 기원하겠습니다!!!

  3. 좋은 글 감사합니다.
    저는 이제 막 블로그를 시작해서리 아직 통찰력이 많이 부족한데
    자주 놀러와서 좋은 글 많이 얻어갈게요~^^

    분명 소셜미디어, 1인 미디어들은 스스로를 자정시켜야 하는 시기에 와 있다고 봅니다. 아직까지는 늦지 않았다고 보는데요. 블로거들은 종종 기업의 제품을 소비자에게 알리는 매개체로서 활동하지만 정작 기업이 제공하는 '돈'이라는 매개체 때문에 신뢰받지 못하는 포스트을 올리는 우를 범하지 않길 바랄뿐입니다. 짧은 생각이었습니다.

  4. 와~ 윤복님!! 감사해요ㅎ 저도 아직 통찰력이란것은..ㅎ
    저의 모자란 글 봐주셔서 감사해요ㅎ
    저도 윤복님의 블로그 자주 찾아 뵐께요~ 활발한 블로고스피어를 즐기자구욧!!

  5. 너무 파워블로거 위주로 하다보면 오히려 독이 되는 경우가 있죠..그들은 너무나 잘 알고 있으니까...소위 말해서 낚일수 있는 것이죠...트랙백 하나 걸고 갑니다.

  6. 트랙백 감사합니다^^.
    블로거를 활용함에 있어 윤리적 해법이 필요할 듯 합니다^^.

기업블로그 84% 썩었나요?

2008. 12. 12. 11:47

Forrester Research report에 따르면 소비자의 84%가 기업블로그를 믿지 못한다고 답했다.
only one in six consumers (just 16%) trust company blogs.

기업블로그의 윤리적 운영이 자리잡지 못한 한국의 이야기가 아니다.
해외의 사례에서 이런 결과가 나오니 황당할 따름이다.

소셜미디어를 통한 기업 홍보활동이 한국보다 활발한 해외에서 이러한 결과가 나왔다면 한국은 어떨까?
소비자를 매혹시킬 수 없는 매우 불가능한 영역에서 자만에 빠져 헤어나오지 못하는 건 아닐지...
몇몇 PR인들이 말하는 '그들만의 리그'에서 행복해 하고 있지는 않는지..
소비자를 향한 블로그인지 클라이언트를 향한 블로그인지..

나 자신 먼저 돌아보게 만든다..... .... .... .... .... .... ....


carlos PARK Bolg/corporate blog Forrester Research report, 그들만의 리그, 기업 홍보, 기업블로그, 소셜미디어

  1. 모두가 풀어야할숙제라고 생각합니다.^^~

  2. 이거 실시간 댓글 놀이가 될 듯 합니다..ㅎ
    15분 전 쯤, 철산초속님의 소개를 보고 문자를 보내볼까..했었는데..후훗ㅡ.
    저 무섭죠?

  3. 하핫 밥먹고왔어요...ㅋㅋ 근데 뭐라고 불러야하나요? 칼르로스님? 아크엔젤님? 아이디가 너무많으삼...ㅡㅡ;

  4. 헛 제 블로그에 또 그런 문제가 있었군요...
    아~ 철저하지 못한 제 자신이ㅠ
    카를로스라~ 불러주세욧!!ㅎ

  5. 넵...카를로스님....ㅋㅋ